홈 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 등록 글자크기 글자크기조절안내글자크기 및 브라우저 확대/축소 안내 - 브라우저 우측 하단의 돋보기를 이용하세요, 줌인키 Ctrl + 마우스휠 위로 또는 Ctrl + +키, 줌아웃키 Ctrl + 마우스휠 아래로 또는 Ctrl + -키
			글자크기조절안내글자크기 및 브라우저 확대/축소 안내 - 브라우저 우측 하단의 돋보기를 이용하세요, 줌인키 Ctrl + 마우스휠 위로 또는 Ctrl + +키, 줌아웃키 Ctrl + 마우스휠 아래로 또는 Ctrl + -키

















  회원가입  로그인 
노인 건강보험 진료비 전체의 30% 넘었다
노인종합복지관 ( HOMEPAGE ) 작성일 | 2009.06.02 조회수 | 620
노인 건강보험 진료비 전체의 30% 넘었다
(2009. 06. 01 연합뉴스)
  
65세 이상 노인에게 지급된 건강보험 진료비가 전체의 30%를 넘어섰다.
1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내놓은 '2009년도 1분기 진료비통계지표'에 따르면 올해 1-3월 비급여를 제외하고 보험자와 환자 본인이 부담한 건강보험 총진료비는 9조1천801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8.7%(7천342억원) 늘었다.

이중 입원진료비는 2조8천296억원으로 9.4%, 외래진료비는 3조8천123억원으로 9.3%, 약국비용은 2조5천382억원으로 7% 각각 증가했다.

특히 65세 이상 노인 의료비는 2조7천659억원으로 12.9%(3천148억원) 증가해 총진료비의 30.1%를 차지했다. 입원진료비와 외래진료비에서의 비중은 39%, 26.2%에 달한다.

1인당 노인진료비도 지난해 54만9천101원에서 59만4천593원으로 8.28% 많아졌는데 이는 국민 1인당 연간진료비(19만1천원)에 비해 3.1배 높은 것이다.

연령별 진료실적으로 봐도 65세 이용량은 7천397만일로 9% 늘었다.

반면 저출산의 영향으로 10세 미만 의료 이용량은 4천883만일(日)로 4.8% 감소했고 요양급여비용도 34억원(0.46%) 줄어 진료비 비중이 8.12%로 낮아졌다.

심평원은 "만성질환, 장기요양 등 지속적으로 진료비용이 많이 발생하고, 의료이용량이 많은 노인인구의 증가가 노인진료비 상승의 주된 요인"이라며 "당분간 노인진료비 증가세는 계속될 것"으로 내다봤다.


이전글 |    [제3의 인생]100세 한의사ㆍ90세 택시기사…일하는게 건강 비결 노인종합복지관
다음글 |    [통계청] 세계 및 한국의 인구현황 노인종합복지관
 목록보기 답글쓰기 글쓰기 수정하기 삭제하기
Copyright 1999-2018 / skin by MySSun.com